본문 바로가기

SNUCSR NETWORK185

[케이스스터디] 죄악산업과 ESG 죄악산업과 ESG 28기 김오정 29기 김현성 28기 엄상원 29기 장연주 1. 여는 글 & 죄악산업의 정의 올해 2월, 국민연금은 ‘ESG 불량기업’에 대한 투자를 제외하는 전략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석탄 발전이나 집속탄 등 무기 제조 기업에 투자하지 않는 해외 연기금처럼 적극적인 ESG 투자를 펼칠 것이며, 석탄, 무기, 담배, 술 등 이른바 죄악산업에 관련된 기업을 투자 대상에서 빼겠다는 게 골자다. 죄악산업을 투자대상에서 배제하는 경향은 국내외적으로 확대되는 추세이다. 그러나 죄악산업의 주가는 경기상황이 좋지 않을 때 강세를 보이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이러한 점을 활용해 투자하는 것을 마냥 나쁘다고만 할 수는 없다는 입장도 존재한다. 이에 본고에서는 죄악산업을 둘러싼 ESG 논점을 평가기관과 .. 2021. 5. 29.
[케이스스터디] 대학의 사회적 책임(USR)과 서울대학교의 사례 대학의 사회적 책임(USR)과 서울대학교의 사례 28기 백승우 29기 서어진 이성희 장혜연 1. USR 논의의 필요성 및 배경 최근의 국제관계 연구에서 지구적 문제 해결을 위한 비국가 행위자들의 역할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고 있다. 즉 비정부단체, 기업, 시민사회 등의 역할이 주목받고 있는데 사회적 기관으로서의 대학에 대한 논의는 아직까지 미미하다. 역사적으로 대학은 인류의 발전과 다양한 사회 문제들에 대한 학문적 연구와 담론을 생산하고, 지역사회, 국가, 세계 문명의 발전을 위한 공적 실천(public service)을 주요 사명으로 삼고 발전해 왔다는 것을 고려한다면, 또 대학은 교육을 통한 사회인 양성, 산학협력, 지역사회개발, 평생교육의 제공 등 다양한 유형의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며 사회에 봉사 해.. 2021. 5. 29.
[케이스스터디] LH 사태로 알아보는 공공기관의 윤리경영 LH 사태로 알아보는 공공기관의 윤리경영 28기 김현서 이유림 정영인 최명진 29기 이지환 1. 서론 공공기관은 공적인 기관으로, 국민에게 공공서비스를 제공하고 공공복지를 증진하는 것이 역할이자 책무다. 실제로 공공기관은 경제발전의 촉진, 보편적 서비스의 공급, 독점적 기업의 방지, 사회간접자본의 구축 등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우리나라 대다수의 공공기관은 이와 같은 공적인 목적으로 설립되었다. 이러한 공공기관은 자체 수입액과 큰 자산규모를 보유하고 있는 기업의 성격을 가지면서도 공공성에 대한 적극적인 기여가 있어야 한다는 특성으로 인해 공기업의 지속가능경영이 강조되고 있다. 이에 공기업은 주요 사업의 연장선에서 사회적 가치를 실천하고 확장하려고 노력해야 한다. 또한, 공공기관의 경우 수익성 추구에 .. 2021. 5. 29.
Sustainability Review Vol.35 서울대 지속가능경영학회 정기학회집 서울대학교 지속가능경영학회 SNUCSR은 매 학기 정기 학회집인 Sustainability Review(SR)를 발간하고 있습니다. SR은 한 학기 동안의 학회 활동과 CSR 및 지속가능경영 이슈에 대해 학회원들이 작성한 보고서·칼럼 등을 담고 있으며, 50~70여 곳의 대기업 CSR부서 및 공공기관에 배포·전달하고 있습니다. 2021. 2. 27.
29기 모집 카드뉴스 2021. 2. 27.
[2021-1] 29기 모집안내 및 지원서 서울대학교 지속가능경영학회(SNUCSR)에서 29기 신입 회원을 모집합니다. *온라인 설명회 : 3월 9일(화) 7:00PM ◆ 코로나 19 바이러스 확산 문제로 인하여 설명회는 ZOOM을 통해 실시간으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 온라인 설명회에 참여하실 분께서는 3월 9일(화) 6:00PM 까지 인사부장(010-5181-8402)에게 성함과 함께 문자를 보내주시면 됩니다. *모집대상 : 학과·학번 불문 2학기 동안 활동 가능한 대학(원)생 *지원기간 : 2월 26일~3월 11일 10:00PM *지원방법 : 지원서 양식을 다운받아 작성 후 snucsr@gmail.com으로 3월 11일 목요일 22시까지 제출해주시면 됩니다. 파일명은 ‘SNUCSR_29기_이름_학번’으로 제출해주세요. *면접 방식은 온라인/.. 2021. 2. 26.